런던, 대학

 

쉽게 돌아오지 않겠다더니

졸업도 하기 전에 떠나야했던_

 

단순하고 이해하기 쉬울 것 같다가도

종잡을 수 없는 성향과 특성을 가졌던_

 

억압과 편견에서 벗어난 자유로움을 주더니

색다른 올무와 실타래를 만들어내기도 하였던_

 

선진국이 갖는 긍정적 희망의 메세지를 품더니

웬만해선 그 희망을 갖지 말라고 가르쳐준_

 

영국,

사랑하고 미워하고 사랑하고 미워하고 사랑하고 미워한다

 

 

미워하고 사랑하고 미워하고 사랑하는 한국,에서_

 

 

'수다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미워하고 사랑하고  (0) 2014.07.22
마흔즈음,  (0) 2014.01.11
2014년에 난,  (0) 2014.01.01
거리,벤치,사람  (0) 2013.12.22
by 스토리러버 2014.07.22 21:32
| 1 2 3 4 |